204  

 

 

 

텅빈 내 맘을 안고 달려가

懷著我空蕩蕩的心

어딘지도 모를 곳으로

奔往未知的方向

나를 이끈 아픈 기억사이로

帶領我通往沉重的記憶之中

다시 너의 모습만이

眼裡只看的見你

Can you here me I don’t want cry any more

가슴가득 고인 너

充斥在我心裡的你

Please take me oh I miss you every day

지친 날 안아줘

抱住疲倦的我

 

닫혀버린 내 마음을 들고

你闖進了我冰封的心

떨리는 두손 꼭 잡아준

溫暖的握住了我顫抖的雙手

조그만 너의 어깨에 기대며

倚靠在你小小的肩膀

세상은 늘 행복했지

感覺世界都是幸福的

 

 

Can you here me I don’t want cry any more

가슴가득 고인 너

充斥在我心裡的你

Please take me oh I miss you every day

지친 날 안아줘

抱住疲倦的我

 

I still with you my love

 

Can you here me I don’t want cry any more

가슴가득 고인 너

充斥在我心裡的你

Please take me oh I miss you every day

지친 날 안아줘

抱住疲倦的我  *2

 

 

텅빈 내 맘을 안고 달려가

懷著我空蕩蕩的心

어딘지도 모를 곳으로

奔往未知的方向

나를 이끈 아픈 기억사이로

帶領我通往沉重的記憶之中

다시 너의 모습만이

眼裡只看的見你

 

 

 

-150205

想當初我還一直聽不出來這首到底是日文還韓文哈哈哈

我記得這封面好像是崔花畫的

超 級 溫 馨

 

 

 

 

文章標籤
創作者介紹

끝까지 포기하지 말자

Tori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