생각한다 지난 날들

想起了 過去那些日子

눈이 부시도록 아름다웠던

曾經美麗到耀眼的日子


사라진다 뜨겁게 안아주던

消失了 溫暖抱住我的

네 손 끝 향기가

你指尖的香氣


들려온다 너의 그 노래가

聽見了 你曾經哼過的歌

날 부르는 목소리가

還有你叫住我的聲音


불러본다 서툴게 날 맴돌던

呼喚著  在我腦海中盤旋的

내 기억 속 그 이름을

那個名字


짧은 하루라도 

就算只有短短一天

숨이 멎을 것 같아

也有點喘不過氣


밀려오는 잔상들로

突然湧上心頭的回憶

미치도록 그리던 순간들로

像瘋了一樣勾勒的那些瞬間

또 널 기다려본다

又開始試著等你


흩어진다 깊게 새겨졌던 

吹散了 埋藏在深處

우리의 시간들이

我們一起刻劃的時光


잡지 못해 작아진 뒷모습도 

抓不住  逐漸模糊的背影

이젠 닿을 수가 없잖아

如今是再也觸不到了


짧은 하루라도

短暫的一天

숨이 멎을 것 같아 

好似停止的呼吸

밀려오는 잔상들로

湧上心頭的回憶


미치도록 그리던 순간들로

瘋了似的勾勒的瞬間

또 널 기다려본다

我又開始只望著你


사라질 것 같던

曾經好像會消失的

우리의 시간들이

我們之間

아직도 날 붙잡고

到現在我還放不開手


한번만 더 너를 담게 된다면

若你再一次回到我身邊

그 땐 놓지 않을게

我再也不會放開

우릴 놓지 않을게 

我們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聲音一出來就好想哭

 

 

 

 

 

 

創作者介紹

끝까지 포기하지 말자

Tori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